"청년이 직접 결정한다" 울산시 청년정책위원회 운영
시 역점 추진 사업으로 청년위원 6명 구성...면접 과정 거쳐 위촉할 예정
2020.01.23 10:41:44
"청년이 직접 결정한다" 울산시 청년정책위원회 운영

지역사회 참여를 유도하고 청년정책 수요자가 결정 과정에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울산시 청년정책위원회가 운영될 전망이다.

을산시는 청년정책 사업의 조정·협력 등 청년정책 주요사항 심의하는 청년정책위원회를 공무원 9명, 관련 전문가 5명, 청년위원 6명 등 총 20명으로 구성한다고 23일 밝혔다.

송철호 울산시장과 위원 중 호선된 위원이 공동 위원장이 되며 청년정책 기본계획과 시행계획에 대한 심의, 청년정책 사업의 조정‧협력 등에 관한 사항을 논의한다.


▲ 울산시청 전경. ⓒ울산시


위촉 위원 선정의 경우 전문가 위원 5명은 추천 방식을 통해 청년위원 6명은 청년 문제에 관심이 있는 청년이 직접 자신의 소신을 밝히는 면접 과정을 거쳐 위촉할 예정이다.

청년위원은 공고일 현재 울산시에 주소를 둔 만 15세~34세 청년으로 청년의 앞날을 고민하고 새로운 방안을 제시하고 하는 시민이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접수 기간은 2월 4일부터 17일까지이며 담당자 이메일 또는 울산시 정책기획관실로 방문해 접수할 수 있다. 청년위원 모집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울산시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울산시 최평환 정책기획관은 "청년 기(氣) 살리기는 울산의 내일을 책임지고 나갈 젊은이를 위한 시책으로 울산시 역점 추진 사업이다"며 "청년정책위원회는 사업의 기본단계부터 같이 고민하고 공감할 수 있는 첫 단추 같은 중요한 역할이라고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청년들이 현장에서 겪고 있는 어려움을 청년정책으로 담아내고 비전을 공유함으로써 희망찬 미래를 함께 열어가고자 한다"며 "울산시는 2월 말까지 1기 울산시 청년위원회 위원 선정 등을 완료하고 본격 운영에 들어갈 계획이다"고 설명했다.

bsnews4@pressian.co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