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제17호 태풍 ‘타파’ 북상에 따른 상황판단회의 실시
2019.09.20 18:10:27
해남군 제17호 태풍 ‘타파’ 북상에 따른 상황판단회의 실시

전남 해남군은 제17호 태풍 ‘타파’에 대비해 20일 오후 명현관 군수 주재로 재난대응관련 실·과장들이 모인 가운데 태풍 북상에 따른 상황판단회의를 실시했다.

이번 상황판단회의에서는 태풍 현황 및 전망보고를 시작으로 각 실과소별 예상되는 피해내용과 그에 따른 대책보고 순으로 이어졌다.


▲해남군이 제17호 태풍 ‘타파’ 북상에 따른 상황판단회의 실시했다. ⓒ해남군


해남군의 주요 대처계획으로는 기상특보에 따른 비상근무체계 및 상황관리 철저, 재해취약지구 점검, 시설물 관리, SNS·마을방송·재난알림문자 등을 활용한 상황의 신속한 전파 및 주민홍보 강화 등이 논의됐다.

또한 해남군은 인명과 재산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오는  21일 오전 10시부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운영하고, 오는 22일 오전 6시부로 전 직원 중 1/3 비상근무를 발령해 태풍피해예방에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

한편 명현관 군수는 “태풍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는 사전 대비가 중요하며, 관련부서에서는 태풍 대비실태를 철저히 점검하고 재난상황 발생 시 체계적으로 대응해야 한다. 군민들께서도 태풍관련 기상상황에 관심을 갖고, 방송이나 재난문자를 통해 안내하는 내용을 준수해 피해가 없도록 대처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cyn44550@gmail.com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