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제17호 태풍 ‘타파’ 대비 비상체제 돌입
상황판단 회의...이강덕 포항시장, 태풍 ‘타파’ 대비 시민안전 최우선 당부
2019.09.20 17:49:47
포항시, 제17호 태풍 ‘타파’ 대비 비상체제 돌입
ⓒ포항시
포항시는 제17호 태풍 ‘타파’가 직접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20일 포항시 재난종합상황실에서 ‘제17호 태풍 타파 대비 상황 판단 회의’를 실시했다.
 
이날 회의는 시장 주재로 전 부서장이 참석한 가운데, 이번 태풍의 이동 경로와 우리 시에 미치는 영향을 확인하고 시설별 관리자의 조치사항과 대처계획을 점검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태풍으로 인한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고 재산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비상근무에 만전을 기하고, 특히 집중호우에 따른 피해 우려가 있음으로 형산강 및 저수지 수위 확인 및 배수펌프장점검에 철저를 기해 달라”고 말했다.
 
이어 “시민들은 태풍상황에 관심을 가지고 불필요한 외출은 자제하여 줄 것을 당부드리며, 재난 상황 발생 시 재난문자를 통해 안내하는 행동요령을 준수해 피해가 없도록 대처해 줄 것”을 당부했다.
max0709@hanmail.net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