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규일 진주시장, ASF 차단방역 긴급 현장 점검
백신 없는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에 행정력 총력
2019.09.20 08:39:47
조규일 진주시장, ASF 차단방역 긴급 현장 점검

지난 17일 경기도 파주, 연천 돼지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 열병이 발생함에 따라 조규일 진주시장은 돼지 등 일시 이동중지 명령 기간이 끝나는 19일 축산 농장과 축산관계 시설을 출입하는 축산 차량과 운전자 소독을 위해 진주전통소싸움장경기장에 설치한 거점소독 시설을 찾았다.

이날 조 시장은 거점소독시설 현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 방역에 총력을 다 할 것을 당부했다.

특히 아프리카돼지열병은 현재 개발된 백신도 없는 상황으로 질병 확산을 막을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발생지역의 돼지 구입금지와 축산 농가 소독강화, 농장에 출입하는 차량과 사람에 대한 철저한 방역 관리라고 강조했다.


ⓒ진주시


또한 아프리카돼지열병의 조기 종식을 위해 축산농가에 대해 축산인과 외국인 근로자 모임 금지, 외부인 출입 자제, 돼지에 남은 음식 급여 금지, 돼지 임상예찰 강화 등 행정력을 총 동원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진주지역의 축산업과 축산물 경기가 침체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임을 밝혔다.

시는 아프리카돼지열병은 발생지역의 돼지 이동, 오염된 축산물 유통, 발생국 해외여행, 외국인 근로자 교류, 야생 멧돼지 등이 질병을 전파시킬 수 있다고 했다.

kdsu21@naver.com 다른 글 보기